본문 바로가기

평민서버 세 번째 공성전 후기♥

  • 2321
  • (7명)
줄리엣앤로미오   |   전과 3범   |   2017.01.05 가입

2018년 12월 27일

 

12월 27일 목요일 서버오픈으로부터 세 번째 공성의 날.

한 주의 끝이 다가오는 평일이라 그런지 싸움꾼혈맹원들의 인원은 많아 보이지 않았다.

 

반면에 지옥혈맹에서는 혈맹을 해체하고 다시 "천국"이라는 지옥의 전혀 반댓말인

혈맹이름으로 개편하고 재정비하는 등 꼭 공성에 성공하겠다는 의지가 보였다.

(앞으로는 천국혈맹이라 하겠다)

 

20시가 다 된 시각.

 

마을에서 매스텔레포트를 타고 기란성으로 향하는 천국혈맹원들의 인원은

싸움꾼혈맹의 두 배는 되어 보였다.

 

그 시각 수호탑을 사수하고 있는 싸움꾼혈맹원들은 기란성을 빼앗길 것 같은 예감을

가지며 두려움을 떨고 있을 때 화면안에 천국혈맹원들이 보이기 시작하며 드디어 세 번째 공성전이 시작되는 순간이었다.

 

모든 스포츠에서도 그러듯 잔뜩 긴장감을 가지고 경기에 임하지만 막상 부딪혀보면 긴장감이 완화 되듯이 인원이 적은 싸움꾼 혈맹원들은 소수 인원임에도 불구하고 용맹하게 두 배의 천국 혈맹원들의 공격을 막아내고 심지어 천국혈맹원 몇 명을 천국으로 보내기도 하는 등 굉장한 싸움을 펼쳤다

 

잠시 당황한 천국혈맹들은 수호탑에서 화면 몇칸이나 떨어져 다시 정비를 하였고

다시 쏘나기처럼 단체로 공격을 퍼부었다. 필자는 운영자지만 자꾸 디텍션(화면안에숨은캐릭터 찾아내는마법) 을 쏴 되는 바람에 위치가 탄로나기도 하였다)

 

그렇게 많은 인원들앞에서 두 번이나 기란성을 장악했던 라인 싸움꾼혈맹도 힘없이 무너지는순간이었다.  천국혈맹이 수호탑을 장악하여 군주가 변신을 풀고 수호탑앞으로 다가와

왕관을 집어야 하는 찰나에 마지막 발악이라도 하듯 다시 싸움꾼혈맹원들은 군주에게

벌침공격을 퍼부었다. (만약 내가 군주였고 실제 사람이었다면 저 벌침공격이 너무 공포스러웠을 것 같다) 몇 번이나 수호탑앞으로 다가온 천국혈맹의 군주는 무슨 문제라도 있는양 왕관을 못 들고 싸움꾼혈맹원들에게 쫒겨 수호탑주변을 빙글빙글 술래잡기 하였다.

이것을 가리켜 `방기곡경`이라는 생각이 들었다. 왜 천국혈맹의 군주도 정당하게 싸우다가 왕관을 집으면 되지 않았을까 왜 저렇게 싸움꾼혈맹원의 공격에 쫒겨 이리저리 도망갈까라는 생각이 들었다.  하지만 그 흐트러짐도 잠시. 천국혈맹의 군주가 왕관을 잡은 순간 싸움꾼혈맹원들은 마을로 이동 되었고 모든 싸움은 끝이 났구나 생각이들었다.

 

성을 빼앗겨 마을로 들어온 싸움꾼혈맹원들은 군주가 보이지 않아 포기하는 추세였다.

 

많은 비난과 화를 토로하며 재 정비를 가지지 않고 토론회라도 차릴 기세로 대화를 나누고

있었다.

50분이 다 된 시각. 처음보이는 군주와 싸움꾼혈맹원들이 갑자기 재 정비를 하여 수호탑으로 진격하였다.(소수였지만 너무도 무서운 혈맹인건 확실하다-_-) 같은시간 천국혈맹에서는 "기란성은 우리 차지다", "끝났구나"라 생각하며 이리저리 흐트러짐이 보이고 있었다.

 

갑자기 등장한 싸움꾼 혈맹에 미리 마을로 첩자를 보내어 다시 기란성으로 진격하는 모습을 봤지만 크게 전달되지 않았는지 또 다시 당황하는 추세였다.

 

순간적으로 몰아치는 공격에 천국혈맹원들의 많은 허점이 보였고 그사이 싸움꾼혈맹과 처음보는 군주가 다 부숴버린 수호탑에 다가와 왕관을 집으려고 하였다! 하지만 공성 선포가 되지 않았던 다른 군주였던 것(?!) 그랬던 것이었다. 그 싸움꾼 혈맹의 군주는

군주만 두 캐릭터를 가지고 있었고 다른 군주 캐릭터로 접속을 하여 왔던 것이었다.

 

그렇게 공성전 종료를 알리는 음악이 흘러나왔고 두 혈맹간의 세 번째 공성전은 막이 내려졌다.

하마터면 공성에 실패할 뻔한 놀란 천국혈맹과 제대로 된 캐릭터로 접속했다면 다시 회복할 수 있었던 싸움꾼 혈맹의 아쉬움이 남는 전투였다

 

앞으로 다가오는 네 번째 공성전은 토요일이다. 토요일은 휴일과 근접해있어 아마도

큰 전투가 펼쳐지지 않을까라는 생각을 하며 기대해 본다.

 

 

 

 

 

 

 

익명평가 (7명)

  • ( 3명 )
  • ( 1명 )
  • ( 3명 )
     별점등록

댓글 (5)

    11.png

    20.png20.png

    1545733956670.jpg

    패키지 목록임 미친 영자 개하자 섭에서 템 저리 팔아 처먹음

    오픈하자 말자 바로 팔아 제낌...

    노후원 유저 빙신 쪼다 만드는 섭

    측근 2~3명 있는데 8명 박스 치고 스턴 걸어도 안죽음 ㅋㅋㅋ

    ㅋㅋㅋㅋ 싸고앉아있네 ㅋㅋㅋ

    로미오줄리엣 이거 영자인데 영자아닌척 투데이 채팅창에서 서버 재밌더라 할만하더라

    뭐 이렇게 선동하다 찍 걸려쮸? 

     

    ㅋㅋㅋㅋㅋ 공성을유저도 아니고 영자가 후기 쓰는건 첨봤네 얼마나 홍보하고싶은데

    돈은없고 홍보비는 없고~ 열심히도 산다 ;; 그럴 마음으로 일을해라 ㅋㅋㅋㅋㅋ

     

    여기는 믿고 거르면 됩니다 여러분~

    걍 듣보잡에 인원도없고 ㅋㅋㅋ 공성은 개뿔 한 10명이서 놀이터에서 논거지 

     

    거기다 영자가 글뱅이라 돈만주면 다해줌 ㅋㅋㅋ

    고추서버가자 홍보하면 50만아덴준단다 6개월 장기서버

     

    토렌토 티프리카가면 배너있다 

번호 제목 평점 글쓴이 조회 수
공지 투데이 공식 트위터 주소를 즐겨찾기 해주세요.
투데이  303
공지 성인사이트 통신사 강제차단 우회 접속방법 공유합니다. file
투데이  21369
공지 사이트 주소를 남기시면 홍보로 간주하고 삭제되거나 수정됩니다. 6
투데이  6647
1191 2019.02.16 역대급 개꿀잼본 이삭 End 런타임2시간 2 updatefile
20출100졸  998
1190 2019.02.01 이삭 ing 5 updatefile
20출100졸  666
1189 2019.02.16 사하라 런타임 3분 End 4 updatefile
20출100졸  533
1188 ===== 장군서버 일주일 후기 ===== 23 file
제시카고메즈  2676
1187 3.8 온새미로서버 후기 6 update
구버전빠돌  1814
1186 안녕하세요 벨라서버 운영자 입니다. 목요일열리는 ㅍㄹ 영자님보세요 7
벨라서버  2095
1185 2019.1.31일 오늘의 서버중<<<오만오만>>>싸바 진행해봤읍니다 런타임 2시간40분컷 13 file
20출100졸  2018
1184 이삭서버 후기 10
★쌍태풍★  2282
1183 ===== 조이서버 3일 후기 + 영자가 벤시킴 ===== 19
제시카고메즈  3356
1182 장군서버 테스투 후기! 10
전사  2504
1181 늦은시간 다소늦은 데카서버 1차 솔직후기. 2
전사  1423
1180 발리 버경 오늘도 순탄하네요 아 참 켈베측근 영자야 봐라 file
슬기로운생활  2472
1179 발리 버경 이건 진짜 아니잖아............... 凸 12 file
슬기로운생활  3391
1178 발리서버 버경은 진짜 배씨 로 넘어갔나 조작 너무 심하네 15 file
슬기로운생활  2753
1177 1.63 달구서버 후기 6
구버전빠돌  2446
1176 ===== 월드서버 3일 후기 ===== 6 file
제시카고메즈  2186
1175 안녕하세요!!! 즐거운 주말 슬기로운생활 의 발리 버경 1탄 ◕‸◕☀ 3 file
슬기로운생활  1533
1174 슬기로운생활의 제로서버 탐방기 ◕‸◕☀ file
슬기로운생활  1754
1173 슬기로운생활의 포칸에서 일어난 일 ◕‸◕☀ 1 file
슬기로운생활  1725
1172 만원서버 장인정신으로 후기 남겨요 10 file
포츈쿠카  2643
1171 젤제로서버 패키지 같음...... 13 update
슬기로운생활  2180
1170 2.7 겔럭시 서버 11
2.7겔럭시  3287
1169 2.5 로아 텟 후기 1
고자라뇨  2642
1168 블랙홀 2.0 서버에 관한 이야기 41
DoKJonGNaNsa  4538
1167 1.63 박카스 서버 후기 7
구버전빠돌  4031
» 평민서버 세 번째 공성전 후기♥ 5
줄리엣앤로미오  2321
1165 평민서버 오픈부터 지금까지 후기 2
줄리엣앤로미오  2667
1164 1.63 달구서버 후기 1
구버전빠돌  2521
1163 조이서버 후기~민캐로 약 8~9일놀은듯하네~ 4
델가드  3919
1162 12/10 일요일 사태로 유저님들께 공개 사과문 올립니다. 5
2.7겔럭시  4045
1161 1.63 청춘서버 후기 5
구버전빠돌  4265
1160 도봉산호랑이입니다. 오늘은 '만원서버' 후기 남겨봅니다. 38 file
도봉산호랑이  7247
1159 킬러서버2.0 후기 1
가끔구버전만  3147
1158 2.7 제온 후기 21
팩트펀쳐  7068
1157 노초기화 발렌서버 후기 7
쓰레빠  4908
쓰기